고 장철봉원장 생일추모집회 및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정씨 퇴진 촉구집회
AD 함흥  
첨부파일 : 1427789889590.3gp (8.5M) [50]
고 장철봉원장 생일추모집회 뜨거운 열기속에 진행
2015년 3월 30일 오후 2시, 이미 공지한 대로 여의도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사무실앞에서 고 장철봉원장의 생일추모 및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이사장 정씨 퇴진촉구 대규모집회가 진행됐다.
탈북자역사 최초의 집단추모집회행사로, 참가한 탈북자수만 200여명에 달한다.
고 장철봉원장의 생전의 뜻과 활동과정을 전해들은 집회참석자들은 자연히 지원재단 이사장 정씨에 대한 분노와 규탄으로 이어져 지원재단을 해산하고 정씨는 당장 나와 사죄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심지어 일부 분노한 집회참석자들은 정씨의 사무실에 쳐들어가 정씨를 끌어내자고 목소리를 높이기도 하였고, 정씨에게 탈북자의 본때를 보여주자고 목소리를 높이기도 하였다.
앞으로 이 행사를 주최한 탈북인단체총연합과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개혁추진 위원회는 이사장 정씨가 자진퇴진할수 있는 1달의 시간을 주고 자진사퇴 않을시, 또한 정부가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을시 더욱 강력한 수단을 동원해 탈북자들의 본때를 보이겠다는 결의를 다지고 집회를 마쳤다.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개혁추진 위원회는 탈북자들을 우습게 알고 탈북단체장들앞에 슬리퍼를 끌고나와 연설을 하거나 국정감사장에 신발을 나란히 벗어놓고 맨발로 참가해 탈북자비하발언을 함부로 일삼아 남한사회에 탈북자들의 인식을 더럽히고 탈북자들의 취업선택에 막대한 지장을 초래한 정씨의 처신을 주의깊게 지켜볼것이다. 적절한 처신이 없을시 자진사태 1달전이라도 강력한 투쟁을 재개할것이다.
2015년 3월 31일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개혁추진 결사투쟁위원회 
 
1427789860537.jpeg

1427789861320.jpeg

1427789861986.jpeg

1427789862819.jpeg

1427789863037.jpeg

1427789863247.jpeg

1427789863651.jpeg

1427789863908.jpeg

1427789864203.jpeg

1427789864584.jpeg

1427789864878.jpeg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GT 기적   2015.04.03 22:22:23
답변 삭제
기적입니다. 탈북자사회에 이렇듯 많은 인원이 모인적이 없는 것으로 암니다. 참 대단하십니다. 탈북자들중에 말로 하는 영웅은 참 많습니다. 말로는 누구나 다 영웅이고 국회의원이 되지요. 그러나 실지 행동으로 보여주는 사람은 몇명되지 않습니다. 노고에 경의를 표합니다. 앞으로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은 분명 탈북자들이 주인이 되여 운영되여야 합니다. 그러나 쉽지는 않을 것입니다. 왜냐 하면 내 밥그릇을 내 놓야 하기 때문이지요. 그길은 험난하고 많은 시기와 질투.모함이 뒤따를 것입니다. 굴하지않고 끝까지 가다보면 종착역이 있을 것입니다. 한회장님 힘내시기바랍니다.
GT 권리   2015.04.08 13:09:11
답변 삭제
민주주의는 투쟁속에 발전한다고 들었습니다. 깊은 산중에 난 오솔길도 처음에는 누군가의 발걸음에 시작되었을것입니다.
토종세력과 맞서고 생소한 자본주의 경제속에 신음하는 탈북자들의 권리는 누가 가져다 주지 않습니다.
그렇게 생각한다면 너무 어리석고 순진한 생각입니다.
끝까지 지금처럼 싸운다면 언젠가는 정부도 정신차릴것이며 진정으로 탈북자들을 이 땅에 잘 정착시키는것이 통일의 지름길이라는것을 깨닫게 될것입니다.
제발로 걸어온 탈북자도 못 끌어안는 정부가 어떻게 2천만의 북한동포들을 끌어안고 통일을 논할수 있습니까?
통일이란 꿈을 가진다면 진정으로 이땅에 먼저 제발로 걸어온 탈북자들을 보듬고 도와주고 나눠먹겠다는 마음을 가지는것이 우선이라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