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감이 장수의 비결이다.!...★◀
AD 함흥  


클릭 해 보새요.

   http://cafe.daum.net/sgd3939

 

자신감이 장수의 비결이다.
최근 의학과학이 발전함에 따라
정신적 요인이 건강장수와 크게 관계된다는
것이 발견되었다.

그 중에서 매우 중요한 것은
생명력에 대한 사람의 자신감이다.
노인들에게 질병이 있을수 있지만

 적당한 치료를 받고
정신상태가 낙천적이면,

 많은 병을 고칠 수 있다.

 

 

당장 완전히 고칠 수 없는 병이라고 하여도,
환자가 자신감만 가지면,

 병이 있는 상태에서도
수명을 연장할 수 있다.
반대로 비관실망하거나,

두려워하거나, 빨리 병이
빨리 병이 고쳤으면 하는 
  조급한 심리를 가지고 있으면 병을

고치는데 아무런 도움도 안된다.

 

 

"병을 고치는데 30%는 약에 달려있고,
70%는 정신상태에 달려있다"는 말이 있다.
의학적인 각도에서 보면 우려,

비관, 조급성 등
좋지 못한 정서는?

 인체의 신경계통과 내분비계통
면역계통에 영향을 주어,

 그 기능이 약화되거나
문란해지게 할 수 있다.
이것은 질병을 치료하는데 불리하다.

 

 

때문에 자신감과 완강한 의지를 가지고,
질병과 싸우며,

정신적으로 유쾌하고 성격상 활달하면서도
대범하면 인체의 잠재적인 능력을 동원할 수
 있고  병을 치료할 수 있다.

실험에 의하면
같은 성장환경에 처해있는,

 동물들이라고 하여도,
경음악을 듣고 사랑을 받는 등,

 적당한 자극을 받는
동물이 관심밖의 동물들보다 오래 산다.

 

 

자신감의 반대측면은?

 위구심이다.
이런 사람이 심리적인 각도에서,

 암환자의 사망원인을 연구한 바로 보면,
 대부분이 겁을 먹어서 죽고, 굶어서 죽고,
약을 망탕하게 사용하여 죽었다는 것을 발견했다.
그와 반대로,

 암을 고친 사람들 대부분은

 그 어떤 정신적 부담도 없이,

 질병을 똑바로 대한 사람들이었다.
물론 자신감은 맹목적인 것이 아니다.

 

 

일정한 의학지식을 가지고,

 스스로 조절하는 섭생방법을 알며,
 현존 의료시설과 약의 효과를 이용할 줄 알며,
낙천적인 정서를 항상 가지고 있으면,

 건강장수가 헛된 기대가아니라,
 실지로 향유할 수 있는 권리로 될 것이다.
당신은 지금 행복한가요.

 
          네이트온 쪽지보내기